티스토리 뷰

ac9705258.pdf
1.15MB

다다월즈 시민번호 1번 dangun

그는 광윤대학교 건축학과 신유진교수였다.

 

본인은 1997년 이 작품을 마지막으로 더 이상 건축 설계를 하고 있지 않다고 전해졌다.

그 뒤로는 가상 건축에 열두했기 때문이다.

 

그의 마지막 작품은 <<포천군 종합문화 예술회관>>

오늘날에는 포천 반월아트홀로 불리는 문화회관이다.

 

건물이 반원 모양으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으로,

공사 도중 설계가 몇 번 바뀐 것이 특징이다.

 

설계사는 포스 에이씨라는 회사로, 이 회사는 2010년에 포스코 A&C로 사명을 바꾼다.

(포스코 그룹 계열사)

 

서한산의 집에서 걸어서 갈 수 있는 거리에 있다고 알려진다.

 

이 페이지에 대한 의견  
댓글쓰기 폼
공지사항